초대 감독이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

방글라데시 감리교의 초대 감독인 니바론 다스 감독이 지난 11월 23일 밤 11시경 심장 마비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.

그는 “영혼 구원과 교회 개척”이라는 구호로 1984년 8월 12일에 방글라데시 감리교를 개척하였다. 

다스 감독은 1950년에 고빨간즈 지역에서 태었으며 2018년 11월 23일에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.